떡과 김밥

분류없음 2015.08.18 20:12




올해 5월10일

관심과 배려에 따르는 김밥과 떡을 먹은것 같습니다.

사진을 보지 않으면 잊어버렸던 타인의 배려

얼마나 많은 배려를 잊고살고있는 것일까.

상대는 그로인해 서운해 하고있지는 않을까.





posted by 꾸준함 thankspecialist